Home / Design / 일반 / 2017년에 만날 새로운 북유럽 노르웨이 지폐

2017년에 만날 새로운 북유럽 노르웨이 지폐

​<2017년부터 새로이 적용될 노르웨이 지폐 디자인​>

 

나라의 역사적 영웅들의 초상화가 멋있게 그려있는 화폐의 모습이 하나의 ‘고정관념’에 지나지 않음을 깨닫게 해준 재미있는 뉴스가 있었다. 올해 초 노르웨이 중앙은행, Norway’s Central Bank에서는 새로이 사용될 지폐의 디자인을 공모하였다. 국가의 화폐 디자인을 공모로 뽑는다는 유연한 정책부터 신선하였는데, 디자인 공모에는 또한 표현해내야 하는 ‘주제’가 명확했다. 바로 바다…’The Sea’였다.

물과 바다에 둘러싸인 북유럽을 알고 있기에 충분히 그 주제를 선정한 마음을 읽을 수 있었다. 특히 피요르드의 경관과 드넓게 펼쳐진 바다가 아름다운 노르웨이에서, 바다는 바이킹 시대부터 전해지는 그들의 에너지며 삶의 근원이라 할 수 있다. 바다를 주제로 한 공모에 최종 8개의 안이 뽑혔으며, 결국 하나의 최종안을 뽑지 못하고 2개의 안이 채택되었다. 두 가지의 디자인이 한 면씩 앞뒤로 적용되는 것으로 결정되었다. 각각 콘셉트와 완성도 등 모든 면이 너무 훌륭하여 그중 하나를 내려놓지 못했기 때문이다.

한 면은 Norwegian Living Space 이란 제목으로 출품한 The Metric System과 Terje Tønnessen의 공동작품이 뽑혔으며, 다른 면의 디자인에는 Snøhetta Design의 작품, Beauty of Boundaries이 선정되었다. 특히, Snøhetta Design의 작품은 바다의 모습이 컴퓨터 픽셀 같은 움직임을 가진 여러 선들로 표현되어 매우 인상적이다. 하나의 칼라톤 안에서 보이는 다양한 Variation도 극찬을 받았다.

공모전을 통한 화폐 디자인 개선 방법부터, 출품한 노르웨이 디자이너들의 뛰어난 아이디어와 표현력까지 북유럽인들의 자유롭고 깊이 있는 디자인의 높은 수준을 보여주고 있다. 일부러 다르게 보이려고 노력하지도 않고, 최고가 되려고 애쓰지도 않지만 그들의 발상과 디자인이 왜 항상 남다른지 다시금 생각하게 만든다. 그건 단단히 나의 머릿속에 여기저기 박혀있는 ‘고정관념’이 북유럽 세상에는 존재하지 않기 때문인듯 싶다.

새 디자인의 노르웨이 지폐는 2017년부터 선보일 예정이다.

01-1 01-2 02-1 02-2 03-1 03-2

<​Norwegian Living Space by The Metric System and Terje Tønnessen>좌측의 디자인이 적용될 예정이다.

04

<​Beauty of Boundaries by Snøhetta Design> 좌측의 디자인이 채택되었다.

 

By Angela

You may also like
내 상품을 유럽에서 팔아보자 – 유럽 온라인 쇼핑몰 진출 프로젝트
새롭게 다시 태어난 북유럽 덴마크의 의자들
북유럽 온라인 쇼핑에 관한 이야기
북유럽 브랜드 라이센싱 그리고 브랜드 개발에 관해

<1>  댓글

COMMENT